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695)
2017 (60)
2016 (73)
2015 (71)
2014 (72)
2013 (72)
2012 (88)
2011 (57)
2010 (10)
~ 2009 (192)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BLUEnLIVE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surviving military deployments..
surviving military deployments..
keeping your feet healthy on t..
keeping your feet healthy on t..
website
website
structured wiring
structured wiring
network wiring
network wiring
516,709 Visitors up to today!
Today 44 hit, Yesterday 114 hit
rss
2017.04.11 15:34


[북-ing] 하나의 주제를 세가지 영역으로 나누어 책을 소개합니다. 

  올해는 윤동주 시인의 탄생 100주년이자 서거 72주기입니다. 죽는 날 까지 한 점 부끄럼 없이 살고자 했던 청년 윤동주를 기억하며  시, 평전,  소설  세가지 영역의 책들을 소개합니다.

 

▣ 윤동주의 시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소장정보 바로가기

  2017년 2월 16일은 윤동주 시인의 서거 72주기였다. 스물아홉 살의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난 윤동주 시인의 작품은 그가 세상을 떠난 뒤에 빛을 보게 되었다.  1955년 시인의 서거 10주기에 초판본과 유족들이 보관중이던 원고를 더해 출간한 증보판을 복간한 것이다.  '서시',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쉽게 쓰여진 시' 등 세상을 떠난 뒤에야 비로소 시인이라 불리었던 청년의 삶이 이 시집 속에 깃들어 있다.

 

동주
소장정보 바로가기

  윤동주의 육필원고를 기본으로 하였으며 중복되는 시는 대표시 한 편만 수록하였다. 독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한자어는 한글로 바꾸었고, 필요한 경우 함께 표기하였다. 현대어 표기법에 맞추어 표기하였으나 운율이나 사투리 등 어감을 살릴 필요가 있다고  판단되는 작품은 원문 형태로 두었다. 작품은 총 192편으로, 188편의 시와 4편 산문,  정지용 시인의 서문과 윤동주 생애와 연보를 부록으로 실어 윤동주의 삶과 문학 세계를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윤동주 평전


처럼: 시로 만나는 윤동주                                   소장정보 바로가기

   윤동주의 시를 한 편 한 편 되짚으며, 그가 결국 세상에 남기고자 한 것이 무엇인지?  추적하는 새로운 방식의 평전이다. 그가 태어난 만주 명동마을에서 외마디 비명을 지르며 절명해간 후쿠오카 형무소까지의 생애를 좇다보면, "모든 죽어가는 것을 사랑"([서시])하겠다던 순결하고 아름다운 청년의 영혼을 만날 수 있다.

 

윤동주 자세히 읽기                                        소장정보 바로가기        

   일제 강점기를 살다간 젊은 시인 윤동주. 비록 짧은 생이었지만  어둡고 가난한 생활 속에서 인간의 삶과 고뇌를 사색하고, 일제의  강압에 고통받는 조국의 현실을 가슴 아프게 반영한 주옥같은 몇 편의  시 속에서 그를 만날 수 있다. 이 책은 그의 문과 후배인 저자가 윤동주의 연희전문 시절부터 그의 주요 작품들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실어 두었다.  『윤동주 자세히 읽기』는 윤동주의 삶과 그의 작품 세계에 대한 다양한  학문적 스펙트럼을 펼쳤다.  

 


▣ 윤동주, 소설로 만나다     

 

시인 동주: 안소영 장편소설
소장정보 바로가기

  아무도 시를 쓰려 하지 않던 시대에, 묵묵히 위대한 문학을 이루어 낸 시인 윤동주의 이야기. 생전에는 무명 청년으로 지내야 했으나, 유고 시집을 통해 암흑의 식민지 시절을 통과한 가장 빛나는 작가로 남은 시인  윤동주의 궤적을 찬찬히 되짚으면서, 작가 안소영은 시인의 삶과 시가 띠었던 빛깔을 섬세하게 복원해 낸다. 작가 특유의 서정적이고 성찰적인 문체로 시인 윤동주의 광범한 독서와 치밀한 사색, 벗과 문학에  대한 단단한 애정을 펼쳐 보인다. 절절한 슬픔과 좌절 속에서도 한 편의  서정시를 길어 올리던 청년 윤동주를 마음으로 만날 수 있다.    

                                                            

별을 스치는 바람: 이정명 장편소설
소장정보 바로가기

  죄수들을 대상으로 한 비인도적인 생체실험의 희생자로 1945년, 27세의 나이에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옥사한 시인 윤동주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이 소설은,  거대한 역사의 수레바퀴와 맞물린 개인의 역사를 담아낸 픽션인 동시에, 어떤 전쟁의 광기와 환멸도 희망을 막을 순 없음을 그린 휴머니즘 전쟁소설이기도 하다.            

 

 

<출처: 인터파크>

 <편집위원 이향순학술정보지원팀 정리실>

신고



출처: http://dslib.tistory.com/696 [동산도서관 웹진]

 


신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