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695)
2017 (60)
2016 (73)
2015 (71)
2014 (72)
2013 (72)
2012 (88)
2011 (57)
2010 (10)
~ 2009 (192)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BLUEnLIVE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surviving military deployments..
surviving military deployments..
keeping your feet healthy on t..
keeping your feet healthy on t..
website
website
structured wiring
structured wiring
network wiring
network wiring
516,709 Visitors up to today!
Today 44 hit, Yesterday 114 hit
rss
2013.12.16 08:55

[씽! 씽!] 씽! 씽!(think think: 생각과 생각이 모이는) 코너는 도서관 서포터즈가 꾸며가는 코너로써 누구나 한번쯤 겪는 선택의 순간에 다양한 지식을 통하여 당신의

선택을 도와드립니다.

 

 

 

 

올 겨울은 작년 11월 중순부터 추위가 찾아왔다. 기상청에서도 예보하였듯이 유난히 일찍 시작된 추위는 찬바람과 함께 아직 우리 곁에 머물고 있다.  겨울철 길거리에서 맛으로, 느낌으로 우리들의 발길을 잡아당기는 대표적인 간식하면 어떤 것이 생각나는가? 이번호에서는 겨울철 대표간식인 달콤하고 바삭한 붕어빵과 모락모락 나는 김의 유혹 호빵을 들고 간식의 선택에 고민하고 있을 당신을 위해 도서관 서포터즈가 찾아간다.

 

 

  추운 겨울, 길가를 걷다 보면 심심찮게 붕어빵 장수를 볼 수 있다. 반죽과 단팥이 검은 무쇠 틀에 구워지지만, 일반 단팥빵과는 전혀 다른 뜨거움과 달콤함이 동시에 존재한다. 붕어빵은 1930년대 일본에서 들어왔다. 일본의 '다이야키'라는 빵이 원조인데 붕어라기보다는 도미의 형상을 한 빵이다. 일본에서의 도미는 '백어(白魚)의 왕'이라고 불리며 비싸고 귀한 존재로 대접받았다. 이 귀한 것을 모양으로라도 흉내를 낸 빵으로 만들어 먹자는 서민들의 욕망이 탄생시킨 것이 바로 '다이야키'이다.

  이것이 우리나라에 오면서 붕어의 모양으로 바뀌게 되는데 생선이 흔하지 않았던 옛날 서울에서 가장 친숙했던 붕어가 아니었을까 싶다. 그렇게 한국에 들어온 붕어빵은 한동안 그 모습을 찾기 힘들다가 1990년대 들어서면서 50~60년대를 회상하는 복고적인 정서가 대중화되면서 화려하게 부활했다. 피자나 햄버거가 서구 문화와 패스트푸드에 익숙한 현세대를 상징하듯이 붕어빵은 아버지 세대를 대표하는 문화상품이 아닐까?

 

 

  최근들어 붕어빵의 종류도 다양화되어 고구마 붕어빵, 슈크림 붕어빵, 매운 야채 붕어빵, 피자 붕어빵 등 여러 가지 맛을 느낄 수 있도록 개발되는 것을 보더라도 붕어빵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는 것이 아닐까? 특히 붕어빵을 먹을 때 어디서부터 먹는지에 따라 사람의 심리를 테스트하는 재미있는 방법도 나와 대중들에게 많이 전파되었는데 과연 나는 붕어빵을 먹을 때 어디부터 먹을까? 한번 살펴보자.

 

  ● 머리: 직설적인 성격, 강한 리더십, 낙천적인 성격, 고집이 세고 지기 싫어함

  ● 꼬리: 사려 깊고 신중한 성격, 주변에 둔감한 성격, 낭만주의자

  ● 배: 남성적인 스타일, 매사에 적극적이며 활동적인 성격, 사교성이 뛰어남

  ● 등: 신경질적이고 어리광이 많음, 감성이 풍부함

  ● 반으로 잘라 꼬리부터: 합리적이고 예의가 바르며 신뢰받는 타입

  ● 반으로 잘라 머리부터: 강한 의지의 소유자, 스포츠 등 활동적인 타입

 

  긴 세월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녹여준 붕어빵과 함께 겨울을 보내는 건 어떨까?

 

 

 

 

  하얗고 방실방실한 빵 안에 들어있는 달콤한 팥소의 뜨거움이 생각나는 계절 겨울, 편의점의 보온기에 얹혀 호빵이 빙글빙글 돌아가는 것을 보면 나도 모르게 편의점으로 발걸음이 향한다. 호빵은 1969년 삼립식품에서 제빵업계의 비수기인 겨울철을 돌파할 '겨울용 빵'을 찾고 있었는데 분식집의 찐빵을 제품화하여 만든 것이 호빵의 시초이다. 호빵의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호빵은 '호호 불면서 먹는 빵'이며 1봉지에 5개가 들어있는 상품으로 소비자에게 선보였다.

  최근 소비자의 다양한 입맛에 부응하기 위하여 단팥, 카레, 고구마, 피자, 쑥, 김치만두, 야채 호빵 등 다양한 호빵들로 소비자의 입맛을 충족시켜주고 있다. 다양한 호빵이 개발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단연 돋보이는 것은 원조 호빵인 단팥호빵이 가장 많이 팔린다고 한다.

 

  우리가 흔히 사 먹는 호빵의 시장규모는 2006년 550억 원부터 지난해는 750억 원 수준까지 확대되었으며, 올해에는 전년보다 6.7% 상승한 8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노점상에서 판매되는 붕어빵의 시장규모는 정확히 집계되지 않지만 호빵과 비슷한 인기를 가진 붕어빵의 시장규모도 어림짐작 해볼 만 하다.

 

  이 외에도 겨울철 대표적인 간식거리로는 어묵, 호떡, 군고구마, 군밤, 계란빵, 호두과자, 떡볶이 등이 있다. 여러분이 좋아하는 간식은 무엇인가요?

 

 

<사진 출처: 네이버, 구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